더함양신문

함안군, 하절기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통한 위기가구 적극 지원

함안군은 코로나19로 인한 심각한 경제난과 하절기 폭염·폭우 등으로 주거 및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적극 발굴하고 지원했다고 밝혔다.

군은 지난 7월부터 8월말까지를 하절기 복지사각지대 집중발굴기간으로 정하고 정부의 지원을 받지 못하고 있는 복지소외계층, 위기가구 등에 대해 복지사각지대 발굴단을 주축으로 발굴 활동을 전개했다.

복지사각지대 발굴단은 읍·면 맞춤형복지담당, 노인돌보미, 집배원, 전기·수도 검침원 등 가정방문형 업무 관련자들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명예사회복지공무원, 안심발굴단 등 민간봉사단체 회원들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활동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하여 가구방문 및 상담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지역 내 민간봉사단체 회원들이 자발적으로 실제 생계유지형 위기상황에 놓인 사각지대 대상자들을 적극 발굴했으며 이들에게 방문 및 전화조사 등 맞춤형상담과 지원을 통해 위기가구의 생활안정과 보호·돌봄·안전관리 강화를 도모했다.

또한 행안부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확보된 예산으로 전 읍면 ‘함께 만드는 안심울타리 사업’을 진행하며 지역안전망 구축 활동에 힘을 더해 지역마다 ‘희망나눔박스’ ‘건강지킴이박스’ ‘행복한 불빛나눔’, ‘우리동네 희망배달부’ 등의 특화사업을 추진하여 복지사각지대 제로화에 만전을 기하였다.

군에 따르면 7월부터 8월까지 두달 간 민·관 합동으로 총 1,970건의 대상자를 발굴하고 맞춤형 상담을 실시했으며 이들에 대해 공적급여 연계, 긴급복지, 공동모금회, 차상위지원, 민간자원 연계 등 총 3,355건의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했다.

군 관계자는 “집중 발굴기간 이후에도 읍면별 인적안전망 구축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을 지속하고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면서 “히 ‘함께 만드는 안심울타리 사업’에 참여하는 민간봉사단체 회원을 꾸준히 늘려 각 지역별 문제를 스스로 발굴하고 지역 자원으로 해결하는 지역안전망 구축 활동을 통하여 따뜻한 지역공동체를 만들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더함안신문(thehaman@naver.com)

 
  •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성자 비밀번호
의견쓰기
  •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 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왼쪽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

포토뉴스

  • 포토뉴스
  • 포토뉴스 더보기
  • 조근제 함안군수, 태풍 ‘마이삭’ 대비 일제지령 전달
    조근제 함안군수, 태풍 ‘마이삭’ ...
  • 조근제 함안군수, 태풍 ‘마이삭’ 대비 일제지령 전달  조근제 함안군수, 태풍 ‘마이삭’ ...
  • 조근제 함안군수, 벼 병해충 항공방제 현장 격려방문조근제 함안군수, 벼 병해충 항공방...
  • 조근제 함안군수, 관내 집중호우 침수현장 점검   조근제 함안군수, 관내 집중호우 침...
  • 조근제 함안군수, 농업기계 순회수리 현장방문 조근제 함안군수, 농업기계 순회수리...

개업홍보

  • 개업홍보
  • 개업홍보 더보기
  •  
  • 오피니언
  • 기획특집

함안맛집

  • 함안맛집
  • 함안맛집 더보기